부경대 산학협력단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PKNU R&DB Foundation 부경대학교를 선도하는 산학협력 글로벌 리더

게시판-산학협력단소식

부경대, 부산 엔지니어링산업 특화구역 조성 나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산학협력단 작성일19-03-08 14:29 조회414회 댓글0건

본문

3fe1c9a73f485b613d05a0888b99e1fb_1552022 

3fe1c9a73f485b613d05a0888b99e1fb_1552022

△ 엔지니어링 회사들이 입주해 있는 부경대 용당캠퍼스(부산 남구 용당동) 전경.

부경대학교가 부산시의 2019년 비즈니스 서비스산업 특화구역 지원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이 사업은 부산시가 특정 업종 집적 구역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지원사업이다.

부경대는 부산 남구와 함께 이번 사업공모에 참여, 엔지니어링 분야 60여개 회사가 집적한 부산 남구 용당동과 대연동을 대상으로 ‘드래곤밸리 엔지니어링산업 특화구역’ 사업계획서를 제출해 선정됐다.

이에 따라 부경대는 산학협력단(단장 서용철)을 중심으로 3월부터 사업비 1억 7천만 원을 지원받아 이 일대를 동남권 엔지니어링 중심지로 육성하고, 국내외 조선‧해양플랜트 관련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세부 사업으로 특화구역을 브랜드화하기 위해 이 지역 집적 기업 간 엔지니어링 특화 협의회를 운영하고, 기술과 정보를 공유하기 위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운영한다.

이와 함께 인력 확보를 위한 특화구역 기업들의 공동채용박람회 개최 지원을 비롯, 국내외 조선해양플랜트 전시회 및 세미나 참가 지원, 조선해양플랜트 프로젝트 수주를 위한 행정 지원 및 수주 추진단 운영, 생산성 향상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지원에 나선다.

부경대 산학협력단은 이번 사업의 효과적인 수행을 위해 조선해양플랜트엔지니어링협동조합과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

부경대 서용철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특화구역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키워 국내외 신규 프로젝트 수주를 활성화하고, 사업다각화로 조선엔지니어링 업체들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직원정보
  • 연구과제공고
  • 그룹웨어
  • 부경포털
  • 연구비집행 부조리신고
  • 연구관련Q&A
  • NTIS 과제공모
위로